울산시의회 이미영 의원, 공정관광 육성 조례 제정 간담회

정치
울산시의회 이미영 의원, 공정관광 육성 조례 제정 간담회
울산의 새 관광트렌드로 육성해야…개념, 사례, 준비전략 등 공유
  • 입력 : 2021. 01.15(금) 20:48
  • 시사토픽뉴스
[시사토픽뉴스]울산시의회 이미영 의원(행정자치위원)은 15일 오전 10시 30분 시의회 다목적회의실에서 ‘울산광역시 공정관광 육성 및 지원 조례 제정 간담회’를 개최했다.

간담회에는 울산관광재단 함경준 대표이사, 울산대학교 역사문화학과 허영란 교수, 서울관광재단 나효우 이사, 부산 동래구의회 주순희 의장, 경상일보 디지털미디어국 임규동 국장, 울산착한여행 강선행 대표 및 임원, 울산문화산업연구소 강귀일 소장 등이 참석해 공정관광의 육성 필요성과 활성화 방안을 모색했다.

이날 간담회에서 참석자들은 공정관광의 개념과 공정여행 사례, 타 지역 현황과 울산의 준비전략 등에 대해 토론하고 제도적 뒷받침을 위해 공정관광 조례 제정의 필요성에 의견을 같이 했다.

또 사회복지적인 측면과 접목할 수 있고 지역 특수성을 살린 공정관광 콘텐츠 개발을 제안하고 공정관광에 대한 인지도를 높이기 위한 방안, 공공기관과 기업체의 적극적인 참여 등을 주문했다.

이미영 의원은 “포스트 코로나 이후 공정관광은 필수가 될 것”이라며 공정관광이라는 근본취지에 맞게 지역주민과 관광사업자 등 지역사회 구성원 모두가 안전하고 공정하며 친환경적인 관광을 추구함으로써 결국 울산의 역사?전통을 살린 체류형 관광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또 “울산은 공정관광을 육성할 수 있는 콘텐츠가 많은 만큼 오늘 논의된 사항이 조례와 사업에 적극 반영돼 공정관광이 울산의 새로운 관광트렌드가 되기를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집행부와 논의해 울산에 맞는 공정관광을 현실화, 체계화시키고 발전방안에 대한 상세한 내용을 조율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현재 서울, 대전, 제주 등 전국 6개 광역시도가 관련 조례를 제정?운영하고 있으며 이미영 의원이 준비 중인 조례는 △공정관광 육성 및 지원계획 수립 △공정관광위원회 및 공정관광 지원센터 설치운영 △지원과 협력체계 등의 내용을 담고 있다.
시사토픽뉴스


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