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구, 화정공원에서 ‘제102주년 3.1절 기념행사’개최

사회
동구, 화정공원에서 ‘제102주년 3.1절 기념행사’개최
  • 입력 : 2021. 02.26(금) 19:44
  • 시사토픽뉴스
[시사토픽뉴스]울산시 동구청은 3.1운동 및 임시정부수립 102주년을 맞아 3월 1일 오전 11시 화정공원에서 '제102주년 3.1절 기념행사'를 울산동구문화원(원장 지종찬) 주관으로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에 감사와 경의를 표하고 독립·만세운동의 정신을 이어가고자 마련됐다. 이날 독립운동가 후손, 보훈·안보 단체장, 동구문화원 회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화정공원에 위치한 독립유공자 서진문 선생의 묘역 앞에서 헌화 및 참배를 시작으로 기념행사를 거행했다.

동구문화원에서 처음 주최하는 3.1절 기념행사는 동구민요연구회의 식전공연을 시작으로 국민의례, 기념사, 3.1절노래제창, 만세삼창 순으로 진행됐다.

지종찬 울산동구문화원장은 “지난 100년간 우리는 단한번도 빠짐없이 3.1운동을 기념하며 단결의 큰 힘을 되새겼고 매년 3월 1일 만세의 함성이 우리에게 용기를 주었듯이 오늘의 위기도 모두 함께 반드시 극복해 낼 것이라는 뜻을 담아 코로나19 사태 속에서도 3.1절 기념식을 갖는 의미를 되새기고자 한다”라고 말했다.
시사토픽뉴스


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