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남도의회 윤성미 도의원, BTL학교 현장 점검 실시

정치
경상남도의회 윤성미 도의원, BTL학교 현장 점검 실시
민자사업(BTL)학교 운영 최적화 모델 찾고자 삼정자중·중리초 방문
  • 입력 : 2021. 09.27(월) 17:15
  • 시사토픽뉴스
윤성미 도의원, BTL학교 현장 점검 실시
[시사토픽뉴스]윤성미 도의원(국민의힘·비례)는 27일 성산구 삼정자중, 회원구 중리초등학교를 방문하여 학교관계자들로부터 민자사업(BTL) 학교의 운영실태 및 애로사항을 청취하는 등 현지 의정활동을 펼쳤다.

경남에서의 민자사업(BTL) 학교는 2005년부터 시작하여 현재 124교 126동이 운영 중에 있으며, 특히 내년부터는 그린스마트스쿨 사업의 일부가 민자사업(BTL) 방식으로 운영될 예정임에 따라 그동안의 운영현황에 대한 명확한 분석을 통한 재설계가 필요한 시점이다.

윤성미 도의원(국민의힘·비례)은 하반기 행정사무감사를 앞두고 한발 앞선 의정활동으로 민자사업(BTL) 학교를 방문하여, 시설관리의 어려움을 파악하고 우리학생들이 최고의 환경에서 학습할 수 있도록 다 같이 노력 할 것을 당부하면서 민자사업(BTL) 학교의 새로운 운영 모델을 제시하였다.
시사토픽뉴스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