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안전부, 서민물가는 착한가격업소가,내수활성화는 지역축제가 앞장선다

경제
행정안전부, 서민물가는 착한가격업소가,내수활성화는 지역축제가 앞장선다
한창섭 차관 5월 27일(토) 착한가격업소 방문
  • 입력 : 2023. 05.29(월) 15:17
  • 최준규 기자
행정안전부
[시사토픽뉴스]한창섭 행정안전부 차관은 5월 27일, 경기 김포시에 소재한 착한가격업소를 방문하여 서민물가를 점검하고, 지역축제 현장을 찾아 내수 활성화 정책과 안전관리 상황 등을 확인했다.

한창섭 차관은 김포시 풍무동의 착한가격업소로 지정된 ‘먹거리 식당’을 찾아, 23년 동안 저렴한 가격으로 지역물가 안정에 기여해 온 업소를 격려하고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착한가격업소는 서민 생활에 영향을 주는 개인서비스 요금의 가격 안정을 유도하기 위하여 2011년에 도입됐으며, 현재 전국 6,142개소가 지정되어 운영 중이다.

이어서 김포시 아라마리나에서 열리는 ‘아라마린 페스티벌’을 방문하여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축제 추진상황을 살펴본다. 또한, 안전한 축제를 위해 인파관리와 수상 안전관리, 식품관리 등 축제의 안전관리 대책을 집중 점검한다.

앞서, 한창섭 차관은 5월 26일 ‘제5회 중앙지방정책협의회’를 열어 각 시?도에 지자체별 특색있는 관광상품 개발 등을 통한 내수활성화와 지역축제, 대규모 행사의 안전관리에 만전을 기해줄 것을 당부했다.
최준규 기자
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