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방부 온라인 서포터즈 9기, 국방현장 누빌 준비 완료

사회
국방부 온라인 서포터즈 9기, 국방현장 누빌 준비 완료
체스 국가대표, 학군단 후보생, 웹드라마 촬영감독 등 다양한 경력 가진 대학생 30명 선발
  • 입력 : 2024. 04.12(금) 19:20
  • 서병배 기자
국방부
[시사토픽뉴스] 국방부는 4월 12일 오후 용산어린이정원에서 '국방부 온라인 서포터즈(이하 M프렌즈) 9기 발대식'을 개최했다고 전했다.

‘M프렌즈’는 다양한 국방정책 및 국제행사 현장을 직접 취재하며 청년의 시각으로 국방현장을 기록하고 소통하는 국방부 온라인 서포터즈이다.

‘M프렌즈 9기’는 2024년 1월부터 2월까지 국방부 누리소통망(SNS)을 통해 공개 모집했으며, 지원서 및 포트폴리오 심사 등을 거쳐 국방에 대한 관심이 높은 대학생 30명을 선발했다.

국방 정책 이해도와 콘텐츠 완성도, 포트폴리오의 참신성 등 다양한 요소를 고려해 선발된 이번 M프렌즈 9기는 특히, 체스 국가대표, 대학교 홍보대사, 웹드라마 촬영감독, 학군단 후보생 등 다양한 경력을 가진 학생들로 구성됐다

이번 발대식은 ‘국민과의 소통’이라는 의미를 더하기 위해 용산어린이정원에서 열렸으며, 김선호 국방부차관의 축사를 시작으로 △ 위촉장 수여, △ M프렌즈 자기소개 및 포부 발표, △ 단체 및 개별 촬영 순으로 진행됐다.

김선호 국방부차관은 “M프렌즈 여러분은 국방부의 청년 오피니언 리더로서, 여러 국방현장에 적극 참여하여 다양한 국방 이야기를 국민들에게 생생하게 전달해 주시기를 당부드린다”라고 전했다.

M프렌즈 9기들은 본격적 활동 시작에 앞서 당찬 포부를 밝혔다.

체스국가대표 출신 김유빈 학생은 “국가대표로서 느낀 애국심을 M프렌즈에 쏟고 싶다”라며 “이제 국방분야 청년대표인 M프렌즈가 되어, 미래에 이국종 병원장님처럼 군 의료 발전에 기여하는 의사의 꿈에 다가서고 싶다”는 다짐을 밝혔다.

학군단 소속으로 8기 활동자이기도 한 류지형 학생은 “학군단 후보생의 시각에서 국민께 국방부와 군의 활약을 생생하게 전달하는 정보창이 되겠다”라고 각오를 다졌다.

국방과학연구원을 꿈꾸는 공학도 김필재 학생은 "어릴 적 KF-X 보라매 사업을 기사로 접한 이후부터 국방에 관심이 생겼다. 2024년은 열정적이고 에너지 넘치는 M프렌즈 활동으로 꿈에 한 걸음 다가가는 1년을 보내겠다"라는 소감을 전했다.

M프렌즈 9기는 발대식을 시작으로 ‘국군장병 취업박람회’, ’서울안보대화', '건군 76주년 국군의 날 행사‘ 등 국방정책 및 국제행사 현장을 체험하고 청년의 시각으로 콘텐츠를 제작해 소개할 예정입니다. 이들이 전하는 국방 이야기는 국방부 누리소통망(SNS)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국방부는 앞으로도 국민들이 국방정책을 보다 쉽고 재미있게 전달할 수 있도록 홍보 활동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서병배 기자
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