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북부보훈지청, 1기갑여단장과 함께 무공수훈자 유족 명패달아드리기 행사 실시

경기북부보훈지청, 1기갑여단장과 함께 무공수훈자 유족 명패달아드리기 행사 실시
  • 입력 : 2022. 07.01(금) 18:15
  • 최준규 기자
경기북부보훈지청, 1기갑여단장과 함께 무공수훈자 유족 명패달아드리기 행사 실시
최준규 기자
2022년 07월 01일(금) 18:15
경기북부보훈지청, 1기갑여단장과 함께 무공수훈자 유족 명패달아드리기 행사
[시사토픽뉴스] 경기북부보훈지청은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1기갑여단장(여단장 이영규), 포천시 영북면사무소 면장(면장 최재두)과 함께 7월 1일, 포천시에 거주하는 화랑무공수훈자 故김익하님의 배우자인 송종함씨 자택을 방문하여 명패를 전달하는 행사를 가졌다.

故김익하 하사는 1사단 소속으로 6·25전쟁에 참전하여 다부동 전투 등에서 활약하였고, 그 공을 인정받아 화랑무공훈장을 받았다.

송종함씨는 남편의 명패를 받게되어 영광이며 특히 군부대와 같이 방문해서 축하해주어 뜻깊은 시간이 된 것 같다고 밝혔다.

한국성 경기북부보훈지청장은 “국가유공자댁에 명패를 전달해드리는 행사에 참여해주신 1기갑여단장과 최재두 면장님께 감사의 말씀을 드리며, 6·25전쟁 중 가장 치열했던 전투 중 하나인 다부동 전투에서 헌신한 故김익하 하사의 명패를 유족에게 전달해드려 영광이고 앞으로도 나라를 위해 희생하신 분들을 잊지 않고 끝까지 예우하겠다”는 다짐을 전했다.

국가유공자 명패 사업은 국가유공자의 자긍심을 높이고 이들에 대한 국민들의 예우 분위기를 조성하기 위해 2019년도부터 국가보훈처에서 추진하는 사업으로 올해는 공상군경, 무공·보국수훈자 유족을 대상으로 진행하고 있다.
최준규 기자
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