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체험과 체류형 관광 활성화 나선다”

여행/맛집
“울산시, 체험과 체류형 관광 활성화 나선다”
울산관광택시·도시관광버스(시티투어) 탑승객 기념품 제공
  • 입력 : 2023. 02.02(목) 08:26
  • 최준규 기자
울산시티투어버스
[시사토픽뉴스] 울산시가 울산관광택시·울산도시관광버스(시티투어) 탑승객에게 기념품을 제공하는 등 체험과 체류 관광 활성화에 적극 나선다.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해제 등 본격적인 일상회복에 따라 관광 수요가 급증할 것이라는 판단에 따른 것이다.

먼저, 울산시는 울산관광재단과 협력해 오는 2월말까지 울산관광택시와 울산도시관광버스(시티투어) 탑승객을 대상으로 여행용품 꾸러미로 구성된 기념품을 제공한다.

이용금액의 50%를 지원해 주는 울산관광택시의 경우 지난해 10월 출범 이후 1월말 현재까지 130팀이 이용한 것으로 나타나 탑승객 만족도가 높으며, 앞으로 유튜브를 활용한 영상홍보도 적극 추진할 예정이다.

또 아이와 함께 온 가족이 즐길 수 있는 가족(패밀리) 주제 진행(코스) 도시관광버스(시티투어)의 운행일을 2월부터 수요일에서 일요일로 옮겨 보다 많은 가족 관광객이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이와 함께 중구 원도심 일대 골목여행(투어)과 역사적 이야기를 담아 만든 야외탈출 체험게임 ‘잔상일지’도 2월부터 서비스를 시작한다.

특히 해오름동맹관광실무협의회 공동사업으로 개발 완료한 ‘잔상일지’야외탈출 체험게임은 휴대전화 앱(시공간)을 내려받은 후 중구 원도심 주요관광지를 이동하면서 체험하는 방식으로 최근 젊은층에게 인기를 얻고 있는 콘텐츠이다.

울산시 관계자는 “코로나일상(위드코로나) 시대에 대비해 지난해부터 준비해온 흥미가 가득한 다양한 체험프로그램과 관광택시 등 연계 교통수단을 통해 울산이 체험과 체류형 관광이 가능한 관광도시로 만들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원하는 시간과 장소에서 관광택시 기사를 만나 편하게 울산을 둘러볼 수 있는 울산관광택시는 콜센터(☏052-255-1834)와 울산관광재단 누리집을 통해 예약하면 이용할 수 있다.

도시관광버스(시티투어)는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가족(패밀리(일요일) △간절곶·옹기마을 등 체험 프로그램의 치유(힐링)(금요일) △아름다운 야경을 만끽할 수 있는 달빛(토요일) 등 3개 주제로 구성되어 있으며 울산시티투어 누리집에서 예약하면 된다.
최준규 기자
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