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쩌다 마주친, 그대' 진기주, 풋풋한 여고생 백윤영으로 찰떡 변신! 역대급’ 시간 여행자로 돌아오다!

문화/예술
'어쩌다 마주친, 그대' 진기주, 풋풋한 여고생 백윤영으로 찰떡 변신! 역대급’ 시간 여행자로 돌아오다!
  • 입력 : 2023. 03.22(수) 12:46
  • 최준규 기자
[사진 제공: 아크미디어]
[시사토픽뉴스]‘어쩌다 마주친, 그대’의 진기주가 역대급 시간 여행자로 변신한다.

오는 5월 1일(월) 첫 방송을 앞둔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어쩌다 마주친, 그대’(연출 강수연, 이웅희 / 극본 백소연 / 제작 아크미디어) 측은 22일(오늘) 청순미 가득 담긴 진기주의 스틸 사진을 공개했다.

‘어쩌다 마주친, 그대’ 측이 공개한 스틸 속 셔츠부터 니트까지 다양한 옷차림으로 등장한 진기주(백윤영 역)는 화사함과 풋풋함 등 다채로운 매력을 발산하고 있다. 그녀의 단정하고 꾸밈없는 스타일링이 극 중 여고생인 백윤영의 특징을 잘 살려냈다.

진기주가 맡은 백윤영은 갑작스러운 사고로 시간 여행자가 된 뒤 1987년에 갇히게 된다. 그녀를 둘러싸고 예측 불가한 사건들이 발생, 첫 방송 전부터 기대를 한껏 끌어 올리고 있다.

진기주는 2021년 현실적인 사회에 치여 을의 의무를 다하는 평범한 직장인 백윤영과 1987년 여고생 백윤영을 오가며 섬세한 감정 연기를 선보인다.

‘어쩌다 마주친, 그대’ 제작진은 “20대 직장인과 여고생 두 가지 역할을 연기하며 엄청난 몰입감을 선보일 진기주 배우의 활약에 대해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어쩌다 마주친, 그대’는 1987년에 갇혀버린 두 남녀의 이상하고 아름다운 시간 여행기로, 과거 연쇄살인 사건의 진실을 찾아 나선 윤해준(김동욱 분)과 백윤영(진기주 분)이 서로 목표가 이어져 있음을 깨닫고 사건을 풀어나가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다채로운 매력으로 역대급 캐릭터를 탄생시킬 진기주의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어쩌다 마주친, 그대’는 오는 5월 1일(월) 첫 방송 된다.
최준규 기자
문화/예술 주요뉴스
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