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복궁에서 즐기는 봄 향기 가득한 밤 나들이

여행/맛집
경복궁에서 즐기는 봄 향기 가득한 밤 나들이
2023 봄 경복궁 야간 관람 4. 5.~5. 31.
  • 입력 : 2023. 03.23(목) 13:19
  • 최준규 기자
2023 봄 경복궁 야간 관람
[시사토픽뉴스]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 경복궁관리소(소장 원성규)는 4월 5일부터 5월 31일까지 2023년 봄 경복궁 야간 관람을 운영하고, 3월 29일 오전 10시부터 온라인 예매를 시작한다.

경복궁 야간 관람은 매년 예매 시작과 동시에 매진될 만큼 큰 인기를 누리고 있는 대표적인 궁궐 활용 프로그램으로, 특히 상반기 야간 관람에서는 봄꽃이 만개한 경복궁의 야경을 감상할 수 있다. 계절의 특성에 맞춰 올해부터는 행사명을 ‘상반기 야간관람’ 대신, ‘봄 야간관람’으로 변경했다.

야간 관람이 가능한 개방 권역은 광화문·흥례문·근정전·경회루·사정전·강녕전·교태전·아미산 권역(개방면적 34,000㎡/10,285평)이다. 이 중 경회루와 그 주변에서는 흐드러지게 피어있는 수양벚꽃과 연못에 비친 경회루의 아름다운 운치를 감상할 수 있다. 또한, 교태전 후원인 아미산에서는 은은한 조명 사이로 봄꽃이 만개한 봄밤의 정취를 만끽할 수 있다.

관람권은 사전 온라인 예매로 미리 구매해야 하며, 1일당 판매수량은 2,500매이다. 4월 관람권은 3월 29일(수), 5월 관람권은 4월 26일 각각 오전 10시부터 예매가 시작된다. 외국인의 경우 별도로 관람 당일 광화문 매표소에서 하루 200매에 한해 표를 현장 구매할 수 있다. 온라인 예매와 현장 구매 모두 사재기 및 암표 판매를 방지하기 위해 인당 2매까지 구매를 제한한다.

관람권 예매가 필요 없는 무료관람 대상자는 국가유공자 본인 및 배우자, 중증장애인 본인과 동반 1인, 경증장애인 본인, 국가유족증 소지자 본인, 만 6세 이하 영유아, 만 65세 이상 어르신, 한복착용자로서 흥례문(출입문)에서 신분증 등을 제시하고 관련 사실을 확인받은 후 입장하면 된다. 더 자세한 사항은 경복궁관리소 누리집을 참고하거나 전화로 문의하면 된다.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 경복궁관리소는 이번 ‘경복궁 봄 야간관람’으로 국민들이 우리 고궁의 아름다움과 소중함을 느끼게 되길 기대하며, 앞으로도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을 개발.운영하여 고궁이 누구나 누리는 문화공간으로 활용되도록 노력할 것이다.
최준규 기자
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