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광역시야생동물구조관리센터 구조 야생동물 사진전 개최

광주광역시
광주광역시야생동물구조관리센터 구조 야생동물 사진전 개최
29∼31일 ‘광주 야생동물 구조 作展(작전)’ 주제…120점 전시
  • 입력 : 2023. 03.24(금) 11:10
  • 최준규 기자
광주광역시야생동물구조관리센터 구조 야생동물 사진전 개최-광주천 탐조 대백로
[시사토픽뉴스]광주광역시보건환경연구원 야생동물구조센터는 29일부터 31일까지 시청 1층 전시공간에서 ‘구조 야생동물 사진전’을 연다.

이번 사진전은 도심에서 우리와 더불어 살아가는 자연 속 다양한 야생동물을 소개하고 보호하는 일을 홍보하기 위해 마련됐다.

야생동물구조센터는 2019년 문을 연 이후 130종 2061마리의 다양한 야생동물을 구조·치료했으며, 이중 681마리를 자연의 품으로 돌려보내는 등 짧은 기간 주목할 만한 성과를 이뤘다.

구조한 동물 중에는 수달, 하늘다람쥐, 팔색조, 수리부엉이, 삵 등 천연기념물 및 멸종위기종이 20종 269마리 포함돼 있어 광주권내 생물 다양성이 전국 어느 지역 못지 않게 풍부함을 확인시켜 줬다.

사진전은 ‘광주 야생동물 구조 作展(작전)’이라는 주제로 지역 내에서 구조·치료, 자연방사 한 야생동물 105종 120여 점의 사진을 전시한다.

특히 천연기념물 및 멸종위기종 22점, 일반 구조 동물 80점, 특이 구조사연이 있는 하늘다람쥐 등 자연방사 분야 18점을 3개 분야로 나눠 전시한다.

전시는 무료로 진행되며, 센터는 4년간의 활동성과를 담은 홍보책자 ‘날갯짓’도 현장에서 무료 제공할 예정이다.

김용환 광주시보건환경연구원장은 “4년간 기대 이상으로 성과를 이뤘으며, 사진전까지 개최하게 돼 보람된다”며 “앞으로 더 많은 야생동물을 구조하고 자연으로 돌려보내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최준규 기자
광주광역시 주요뉴스
라이프